우리 교회를 방문하신 모든 분들을 환영합니다.




지금 여러분이 방문하신 본 교회는 캘리포니아 마리나에 있는 가나안 연합감리교회입니다.


이민교회의 역사가 100년이 넘었다고 떠들썩했었던 것도 어느덧 십 여년이 지났습니다하지만 우리 이민교회는 여전히 100년 전에 겪었던 수많은 숙제들을 여전히 해결하지 못하고 있습니다.

이민교회는 유난히 그리스도인으로서의 나의 가치를 낮게 평가하는 경향이 있습니다그래서 교회 안에서 내가 얼마나 참 그리스도인인가로 나의 가치를 매기지 못하고, “누가 더 돈을 많이 벌었느냐” “누구 자녀가 더 좋은 직장에 다니고 있느냐로 우리의 이민생활을 평가합니다그래서인지 우리와 다른 문화에서 자란 우리 자녀들은, 더 이상 우리와 교회생활을 함께하고 싶어하지 않고 하나둘씩 떠나갑니다교회의 빈자리는 우리 자녀들이 아니라 또 다른 이민자들에 의해 채워지고 있었는데, 요샌 그 새로운 이민자들조차 점점 줄어드는 추세입니다.

 

이러한 상황에서우리 가나안 연합감리교회는 성경에서 말하는 그리스도인의 참 의미를 되새겨보고자합니다.

 

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” ( 14:6)

 

성경은 그리스도인이 예수의 길을 걸으며 하나님께로 나아가는 사람들이라고 말합니다예수의 길이 무엇입니까예수가 보여줬던 모든 것을 의미합니다. 그의 가르침과, 그의 행동, 그의 삶과 죽음, 그리고 부활이 우리 그리스도인이 걸어야 할 길입니다.

우리 가나안 연합감리교회는 이 길을 함께 걷는 사람들입니다예수님이 만났던 사람들이 모두 변했던 것처럼아픈 자들은 치유되고귀신들린 자들은 깨끗해지며주린 자가 배부르게 되고희망이 없던 사람들이 참 소망의 길을 함께 걷게 된 것처럼우리 교회는 예수님이 걸었던 그 길을 좇는 사람들이 되고자 합니다.

이 길이 비록 골고다로 향하는 고난과 역경의 길이 될지라도그것이 참 그리스도인의 길이라면 우리 교회는 그 길을 따르겠습니다혼자선 쉽지 않습니다그래서 함께 걷기를 원합니다낯선 길이지만 함께 걸으며 이겨내는 것이 우리 이민자들의 주특기 아닙니까?

하나님의 나라로 향하는 이 여정에여러분들 모두 길벗이 되길 원합니다우리 교회에 방문하셔서 이민생활의 아픔과 고통을 치유하고참 그리스도인의 길로 함께 나아가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초대합니다


가나안 연합감리교회 담임목사 이상현